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P, 미 증권거래원회로부터 소송 직면”
입력 2014.07.25 (10:02) 연합뉴스
세계 3대 신용평가기관 중 하나인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가 신용평가를 잘못해 또 소송을 당할 처지에 놓였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신문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전날 S&P에 '웰스 노티스'(Wells Notice)를 보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웰스 노티스'는 SEC가 개인이나 기업을 상대로 소송을 하기 전에 해명을 요구하는 문서이다.

SEC는 S&P의 해명을 들은 뒤 소송 여부 등 향후 절차를 결정하게 된다.

SEC가 이번에 문제를 제기한 것이 정확하게 어떤 사안과 관련돼 있는지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다만 S&P의 모기업인 맥그로 힐 파이낸셜이 "2011년 6개 상업용 부동산 거래와 관련한 것"이라고 밝힌 점으로 미뤄 상업용 부동산 담보부 채권에 대한 신용등급을 잘못한 것과 관련됐을 가능성이 크다.

S&P와 SEC는 모두 구체적인 설명을 거부했다.

한편 S&P는 연방정부로부터 50억달러의 소송도 당한 상태이다.

이는 S&P가 매겼던 모기지채권의 신용등급이 정확하지 않았던 것으로 드러난 데 따른 것이다.

S&P는 이 건을 해결하기 위해 미국 법무부와 조만간 협상을 시작할 것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은 전했다.
  • “S&P, 미 증권거래원회로부터 소송 직면”
    • 입력 2014-07-25 10:02:01
    연합뉴스
세계 3대 신용평가기관 중 하나인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가 신용평가를 잘못해 또 소송을 당할 처지에 놓였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신문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전날 S&P에 '웰스 노티스'(Wells Notice)를 보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웰스 노티스'는 SEC가 개인이나 기업을 상대로 소송을 하기 전에 해명을 요구하는 문서이다.

SEC는 S&P의 해명을 들은 뒤 소송 여부 등 향후 절차를 결정하게 된다.

SEC가 이번에 문제를 제기한 것이 정확하게 어떤 사안과 관련돼 있는지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다만 S&P의 모기업인 맥그로 힐 파이낸셜이 "2011년 6개 상업용 부동산 거래와 관련한 것"이라고 밝힌 점으로 미뤄 상업용 부동산 담보부 채권에 대한 신용등급을 잘못한 것과 관련됐을 가능성이 크다.

S&P와 SEC는 모두 구체적인 설명을 거부했다.

한편 S&P는 연방정부로부터 50억달러의 소송도 당한 상태이다.

이는 S&P가 매겼던 모기지채권의 신용등급이 정확하지 않았던 것으로 드러난 데 따른 것이다.

S&P는 이 건을 해결하기 위해 미국 법무부와 조만간 협상을 시작할 것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은 전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