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현동 자하노래방 화재…주인 병원서 치료
입력 2014.07.28 (03:55) 수정 2014.07.28 (07:42) 사회
어젯밤 9시쯤 서울 마포구 아현동의 한 상가건물 지하 노래방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노래방 주인 65살 강모씨가 유독가스를 마셔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며, 당시 손님은 없었습니다.

경찰은 노래방 기계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강씨의 말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아현동 자하노래방 화재…주인 병원서 치료
    • 입력 2014-07-28 03:55:00
    • 수정2014-07-28 07:42:34
    사회
어젯밤 9시쯤 서울 마포구 아현동의 한 상가건물 지하 노래방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노래방 주인 65살 강모씨가 유독가스를 마셔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며, 당시 손님은 없었습니다.

경찰은 노래방 기계에서 불이 시작됐다는 강씨의 말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