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계 스마트폰 사용자 내년에 25억 명 된다”
입력 2014.07.28 (06:23) 연합뉴스
세계 스마트폰 사용자의 수가 내년 말까지 25억명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는 세계 스마트폰 사용자 증가세를 분석한 결과, 내년 말까지 스마트폰 사용자 수가 25억명에 근접할 것이라고 28일 발표했다.

내년 세계 인구가 72억명 가량으로 추정되는 점을 고려하면 세계 인구의 34.7%가 스마트폰을 사용하게 되는 셈이다.

스마트폰 이용자 수의 빠른 증가는 제조사들이 앞다퉈 중저가 스마트폰을 내놓음에 따라 개발도상국 스마트폰 시장이 점차 늘어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SA는 지역별 스마트폰 사용자 수는 공개하지 않았지만,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스마트폰 사용자가 가장 많다고 설명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은 한국과 일본 등 스마트폰이 이미 대중화한 시장이 건재할 뿐 아니라 중국, 인도,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등 스마트폰 산업이 성장하는 시장도 많기 때문이다.

그러나 각 지역별 전체 휴대전화 이용자 중 스마트폰 이용자의 비중은 북미와 서유럽이 가장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SA는 앞서 2012년 3분기에 세계 스마트폰 사용자가 10억명을 넘어섰다고 발표한 바 있다. 또 향후 7년간 스마트폰 이용자가 150%가량 늘어날 것이라고 추산했다.

한편 스웨덴 통신회사 에릭슨은 지난달 보고서에서 작년말 세계 스마트폰 가입자 수가 19억명에 이르렀고 올해 말에는 26억명, 내년 말에는 33억명이 될 것이라고 예측해 SA와는 대조적인 전망을 내놓은 바 있다.
  • “세계 스마트폰 사용자 내년에 25억 명 된다”
    • 입력 2014-07-28 06:23:35
    연합뉴스
세계 스마트폰 사용자의 수가 내년 말까지 25억명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는 세계 스마트폰 사용자 증가세를 분석한 결과, 내년 말까지 스마트폰 사용자 수가 25억명에 근접할 것이라고 28일 발표했다.

내년 세계 인구가 72억명 가량으로 추정되는 점을 고려하면 세계 인구의 34.7%가 스마트폰을 사용하게 되는 셈이다.

스마트폰 이용자 수의 빠른 증가는 제조사들이 앞다퉈 중저가 스마트폰을 내놓음에 따라 개발도상국 스마트폰 시장이 점차 늘어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SA는 지역별 스마트폰 사용자 수는 공개하지 않았지만,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스마트폰 사용자가 가장 많다고 설명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은 한국과 일본 등 스마트폰이 이미 대중화한 시장이 건재할 뿐 아니라 중국, 인도,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등 스마트폰 산업이 성장하는 시장도 많기 때문이다.

그러나 각 지역별 전체 휴대전화 이용자 중 스마트폰 이용자의 비중은 북미와 서유럽이 가장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SA는 앞서 2012년 3분기에 세계 스마트폰 사용자가 10억명을 넘어섰다고 발표한 바 있다. 또 향후 7년간 스마트폰 이용자가 150%가량 늘어날 것이라고 추산했다.

한편 스웨덴 통신회사 에릭슨은 지난달 보고서에서 작년말 세계 스마트폰 가입자 수가 19억명에 이르렀고 올해 말에는 26억명, 내년 말에는 33억명이 될 것이라고 예측해 SA와는 대조적인 전망을 내놓은 바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