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베 내각 지지율 48%, 한달새 5% 포인트 하락”
입력 2014.07.28 (10:35) 수정 2014.07.28 (11:41) 국제
일본 아베 내각의 지지율이 한 달 새 5% 가량 하락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니혼게이자이신문과 TV 도쿄가 지난 25일부터 사흘간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에서 아베 내각의 지지율은 지난달 조사 때보다 5% 포인트 하락한 48%를 기록했습니다.

언론 여론조사에서 지지율이 50% 밑으로 떨어진 것은 지난 2012년 12월 제2차 아베 내각 출범 후 처음입니다.

집권 자민당의 지지율도 35%로 2차 아베 내각 출범 후 가장 낮았으며, 지지 정당이 없다고 답한 응답자가 47%로 역대 최고를 기록했습니다.

이번 조사에서 특히 집단자위권에 대한 일본 국민들의 우려가 큰 것으로 나타났으며, 아베 내각이 집단자위권 행사를 용인하도록 헌법 해석을 바꾼데 대해 48%가 부정적으로 평가했고, 36%만 긍정적으로 답했습니다.

20·30대는 60%가량이 부정적인 의견을 표명해 젊은층의 반대가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아베 내각 지지율 48%, 한달새 5% 포인트 하락”
    • 입력 2014-07-28 10:35:28
    • 수정2014-07-28 11:41:52
    국제
일본 아베 내각의 지지율이 한 달 새 5% 가량 하락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니혼게이자이신문과 TV 도쿄가 지난 25일부터 사흘간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에서 아베 내각의 지지율은 지난달 조사 때보다 5% 포인트 하락한 48%를 기록했습니다.

언론 여론조사에서 지지율이 50% 밑으로 떨어진 것은 지난 2012년 12월 제2차 아베 내각 출범 후 처음입니다.

집권 자민당의 지지율도 35%로 2차 아베 내각 출범 후 가장 낮았으며, 지지 정당이 없다고 답한 응답자가 47%로 역대 최고를 기록했습니다.

이번 조사에서 특히 집단자위권에 대한 일본 국민들의 우려가 큰 것으로 나타났으며, 아베 내각이 집단자위권 행사를 용인하도록 헌법 해석을 바꾼데 대해 48%가 부정적으로 평가했고, 36%만 긍정적으로 답했습니다.

20·30대는 60%가량이 부정적인 의견을 표명해 젊은층의 반대가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