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려한 뮤지컬…무대 뒤 장치의 진화
입력 2014.07.28 (21:43) 수정 2014.07.29 (09:04) 뉴스9(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뮤지컬을 보다 보면 도대체 어떻게 만들었을까.

무대 뒤가 궁금해지는 경우가 많은데요.

한정된 공간에서 현실처럼 실감나고 멋진 장면을 연출해내는 무대 뒤의 세계, 심연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초록으로 물든 판타지 뮤지컬, 의상 400여 벌, 무대는 50번 넘게 바뀌는 화려함을 자랑합니다.

좁은 통로를 따라 들어간 무대 뒤엔 세트와 의상, 소품들이 가득합니다.

의상들은 바로 입을 수 있도록 소품들도 번호를 매겨 가지런히 놓아뒀습니다.

무대 세트도 장면에 따라 준비해뒀습니다.

<녹취> 서정민(뮤지컬 무대 감독) : "공연 전엔 항상 똑같은 자리에 다 배치가 돼 있습니다. 공연 중에 스텝과 배우들과의 약속이기 때문에..."

거실에서 침실로 침실에서 성 밖으로 그리고 무덤으로 가는 쫓고 쫓기는 추격전이 벌어집니다.

배우가 움직이지 않아도 실감나는 이유는 바로 무대 아래에 있는 회전판 덕분입니다.

거대한 회전판 4개가 제각각 돌면서 마치 주인공의 감정선을 따라가는 영화 장면 같은 효과를 냅니다.

<인터뷰> 신춘수(뮤지컬 프로듀서) : "그냥 회전만 한다면 효과가 날 수 없는데 장면과 장면 사이의 조명이. 그 빛이 그걸 표현해줬고 영상이 적절하게 들어가고..."

배우들의 열정적인 에너지가 뿜어지는 무대, 상상력과 기술이 뒷받침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심연희입니다.
  • 화려한 뮤지컬…무대 뒤 장치의 진화
    • 입력 2014-07-28 21:55:37
    • 수정2014-07-29 09:04:48
    뉴스9(경인)
<앵커 멘트>

뮤지컬을 보다 보면 도대체 어떻게 만들었을까.

무대 뒤가 궁금해지는 경우가 많은데요.

한정된 공간에서 현실처럼 실감나고 멋진 장면을 연출해내는 무대 뒤의 세계, 심연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초록으로 물든 판타지 뮤지컬, 의상 400여 벌, 무대는 50번 넘게 바뀌는 화려함을 자랑합니다.

좁은 통로를 따라 들어간 무대 뒤엔 세트와 의상, 소품들이 가득합니다.

의상들은 바로 입을 수 있도록 소품들도 번호를 매겨 가지런히 놓아뒀습니다.

무대 세트도 장면에 따라 준비해뒀습니다.

<녹취> 서정민(뮤지컬 무대 감독) : "공연 전엔 항상 똑같은 자리에 다 배치가 돼 있습니다. 공연 중에 스텝과 배우들과의 약속이기 때문에..."

거실에서 침실로 침실에서 성 밖으로 그리고 무덤으로 가는 쫓고 쫓기는 추격전이 벌어집니다.

배우가 움직이지 않아도 실감나는 이유는 바로 무대 아래에 있는 회전판 덕분입니다.

거대한 회전판 4개가 제각각 돌면서 마치 주인공의 감정선을 따라가는 영화 장면 같은 효과를 냅니다.

<인터뷰> 신춘수(뮤지컬 프로듀서) : "그냥 회전만 한다면 효과가 날 수 없는데 장면과 장면 사이의 조명이. 그 빛이 그걸 표현해줬고 영상이 적절하게 들어가고..."

배우들의 열정적인 에너지가 뿜어지는 무대, 상상력과 기술이 뒷받침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심연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경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