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 ‘나크리’에 제주·남부 피해 속출
입력 2014.08.03 (01:04) 수정 2014.08.03 (01:21) 속보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제12호 태풍 '나크리'의 북상으로 제주와 남부지방은 직격탄을 맞았습니다.

특히 강풍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이예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태풍 '나크리'가 휩쓸고 간 제주.

신호등과 교통 표지판이 맥없이 꺾이고 부러졌습니다.

초속 30미터가 넘는 강풍에 주택 담장과 농경지 돌담이 넘어지고 아파트 유리창도 산산조각이 났습니다.

<인터뷰> 김성헌 (제주시 삼양동) : "갑자기 강풍이 불어대서 창문이 좀 많이 깨지고,샷시가지 무너져 내려가지고"

정전 피해도 잇따랐습니다.

강풍에 전선이 끊기면서 우도 등 천6백여 가구에 전기 공급이 끊겨 주민들이 1시간 넘게 불편을 겪었습니다.

<인터뷰> 고명순 (제주시 구좌읍) : "한참 동안 전기가 안 오니까 이웃 언니들도 몇 군데서 전기 들어오냐 안 들어 오냐 전화도 오고, 한참 동안 불편했습니다."

전남에서는 강풍에 조립식 주택이 흔적도 없이 날아갔고, 신축 야구장 지붕 패널 10여 장이 도로로 떨어졌습니다.

<인터뷰> 정대경 (광주시 체육진흥과) : "결속을 해 놨는데 바람이 갑자기 불다보니까 그 부분이 빠져 버린 것 같습니다."

창원에서도 초속 16미터가 넘는 강풍에 다세대 주택 외벽 단열재가 뜯겨져 나가기도 했습니다.

지금까지 제주와 남부지방에서 접수된 강풍 피해는 300건이 넘습니다.

KBS 뉴스 이예진입니다.
  • 태풍 ‘나크리’에 제주·남부 피해 속출
    • 입력 2014-08-03 01:06:03
    • 수정2014-08-03 01:21:31
    속보
<앵커 멘트>

제12호 태풍 '나크리'의 북상으로 제주와 남부지방은 직격탄을 맞았습니다.

특히 강풍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이예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태풍 '나크리'가 휩쓸고 간 제주.

신호등과 교통 표지판이 맥없이 꺾이고 부러졌습니다.

초속 30미터가 넘는 강풍에 주택 담장과 농경지 돌담이 넘어지고 아파트 유리창도 산산조각이 났습니다.

<인터뷰> 김성헌 (제주시 삼양동) : "갑자기 강풍이 불어대서 창문이 좀 많이 깨지고,샷시가지 무너져 내려가지고"

정전 피해도 잇따랐습니다.

강풍에 전선이 끊기면서 우도 등 천6백여 가구에 전기 공급이 끊겨 주민들이 1시간 넘게 불편을 겪었습니다.

<인터뷰> 고명순 (제주시 구좌읍) : "한참 동안 전기가 안 오니까 이웃 언니들도 몇 군데서 전기 들어오냐 안 들어 오냐 전화도 오고, 한참 동안 불편했습니다."

전남에서는 강풍에 조립식 주택이 흔적도 없이 날아갔고, 신축 야구장 지붕 패널 10여 장이 도로로 떨어졌습니다.

<인터뷰> 정대경 (광주시 체육진흥과) : "결속을 해 놨는데 바람이 갑자기 불다보니까 그 부분이 빠져 버린 것 같습니다."

창원에서도 초속 16미터가 넘는 강풍에 다세대 주택 외벽 단열재가 뜯겨져 나가기도 했습니다.

지금까지 제주와 남부지방에서 접수된 강풍 피해는 300건이 넘습니다.

KBS 뉴스 이예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속보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