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윈난서 규모 6.5 지진…사망 367명
입력 2014.08.04 (05:00) 국제
중국 윈난성에서 규모 6.5의 지진이 발생해 360여명이 숨지는 등 대규모 인명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윈난성 쟈오퉁 시정부는 이번 지진으로 루뎬 현과 차오쟈 현, 취징 시 등에서 지금까지 모두 367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고, 부상사자 1590여 명에 이른다고 밝혔습니다.

또 루뎬 현에서만 만2천여 채의 주택이 붕괴됐고, 3만여 채가 파손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지진 피해 지역의 교통과 전력, 통신도 완전히 끊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 당국은 피해지역에 군 병력과 소방대원들을 투입해 긴급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인명 피해는 더 늘어날 것으로 우려됩니다.

중국지진대는 어제 오후 4시반쯤 윈난성 쟈오퉁 시 루뎬 현에서 규모 6.5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지진은 인근 쿤밍시를 비롯해 충칭시와 쓰촨성 청두에서도 감지될 정도로 강력했다고 중국 언론들은 전하고 있습니다.
  • 중국 윈난서 규모 6.5 지진…사망 367명
    • 입력 2014-08-04 05:00:19
    국제
중국 윈난성에서 규모 6.5의 지진이 발생해 360여명이 숨지는 등 대규모 인명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윈난성 쟈오퉁 시정부는 이번 지진으로 루뎬 현과 차오쟈 현, 취징 시 등에서 지금까지 모두 367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고, 부상사자 1590여 명에 이른다고 밝혔습니다.

또 루뎬 현에서만 만2천여 채의 주택이 붕괴됐고, 3만여 채가 파손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지진 피해 지역의 교통과 전력, 통신도 완전히 끊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 당국은 피해지역에 군 병력과 소방대원들을 투입해 긴급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인명 피해는 더 늘어날 것으로 우려됩니다.

중국지진대는 어제 오후 4시반쯤 윈난성 쟈오퉁 시 루뎬 현에서 규모 6.5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지진은 인근 쿤밍시를 비롯해 충칭시와 쓰촨성 청두에서도 감지될 정도로 강력했다고 중국 언론들은 전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