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차 남북경협기업 특별대출 7월 말 현재 112억 집행
입력 2014.08.05 (16:24) 수정 2014.08.05 (17:08) 정치
통일부는 지난 4월 제3차 특별경제교류협력자금 대출이 시작된 이후 지난달 말까지 112억 4천만 원 상당의 대출이 집행됐다고 밝혔습니다.

통일부 관계자는 이 기간에 170여 개 기업에 대한 상담이 이뤄지고 대출을 받아간 곳은 금강산 투자기업 24곳과 내륙 투자기업 6곳 등 33개 기업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지난 4월 정부는 금강산 관광 중단과 5·24조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관련 기업들에게 연 2% 금리로 총 200억 원을 대출해주는 내용의 제3차 특별경제교류협력자금 대출을 의결했습니다.
  • 3차 남북경협기업 특별대출 7월 말 현재 112억 집행
    • 입력 2014-08-05 16:24:31
    • 수정2014-08-05 17:08:16
    정치
통일부는 지난 4월 제3차 특별경제교류협력자금 대출이 시작된 이후 지난달 말까지 112억 4천만 원 상당의 대출이 집행됐다고 밝혔습니다.

통일부 관계자는 이 기간에 170여 개 기업에 대한 상담이 이뤄지고 대출을 받아간 곳은 금강산 투자기업 24곳과 내륙 투자기업 6곳 등 33개 기업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지난 4월 정부는 금강산 관광 중단과 5·24조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관련 기업들에게 연 2% 금리로 총 200억 원을 대출해주는 내용의 제3차 특별경제교류협력자금 대출을 의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