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열심히 일하는 국민…의원들은 며칠이나 일할까?
입력 2014.08.07 (07:27) 수정 2014.08.07 (16:13) 연합뉴스
미국인은 연간 평균 240일을 일한다. 그렇다면 미국 연방의회의 상·하원 의원들은 1년에 며칠이나 '일터'(의회)에서 일을 할까.

미국의 ABC방송은 6일(현지시간) 불법이민자들의 밀입국 문제 등 의회가 다뤄야 할 현안이 적지 않은데도 의원들이 휴가를 떠났다고 지적했다. 9월 의회가 열리기에 앞서 8월 한달간 휴회하기 때문이다.

그러면서 이 방송은 일반 미국민과 연방의회 의원들의 '일하는 날'을 산술적으로 비교했다.

대부분의 미국인은 2주간의 정기휴가와 공휴일을 제외하면 한 해 평균 240일을 일한다.

이에 비해 연방하원은 올해 정해진 회기일수가 133일이다. 연방상원은 하원보다는 불과 며칠 더 많다.

연방의회가 정해진 회기를 모두 채워 회의를 열더라도 평균적인 미국인보다 100여일 이상 일을 하지 않는 셈이다.

이에 대해 의회측은 의회가 휴회하면 의원들은 각자 지역구로 돌아가 일을 하기 때문에 '휴회=휴무'로 봐서는 안된다고 항변한다.

하지만 휴회 기간 의원들이 의회 본연의 임무인 입법에 할애하는 시간은 사실상 거의 없다. 대부분 정치자금 모금행사 등에 주력하기 때문에 '일한다고 볼 수는 없다'는 반론이 나온다.

미국 연방의회는 8월 휴회를 법으로 보장하고 있지만 의원들의 합의에 따라 얼마든지 휴회 기간을 줄이거나 미룰 수 있다.

심지어 휴회기간에도 의원들에게 '세비'는 꼬박꼬박 지급된다. 연방의원들이 국민의 세금으로 받아가는 연간 세비는 17만4천달러(1억8천만원)에 달한다.

이 가운데 8월 휴회 기간에 지급되는 세비만도 1만6천달러(1천652만원)나 된다. 원내대표 등 의회 지도부는 더 많이 받아간다.

이 방송은 "선거가 치러지는 해에는 의원들이 의회에 머무는 시간이 확 줄어든다"면서 "특히 선거가 있는 11월이 가까워질수록 이런 현상은 심해진다"고 꼬집었다.

연방 하원의 경우 2012년에는 회기 일수가 153일에 달했다. 그러나 중간선거가 치러진 2010년에는 불과 128일에 그쳤다.

앞서 2008년에는 119일, 2006년에는 104일에 그쳤다. 그나마 최근 들어 회기 일수가 다소 늘어난 것이다.

미국 의회도 '일을 안한다'는 비난 여론을 피하려고 고심하고 있다.

상원의 해리 리드 민주당 원내대표는 "국회가 문을 여는 9월에는 주말에도 회의를 열겠다"면서 "의원들은 주말에 (쉴) 계획을 세워서는 안된다"고 공언하고 있지만 지켜질지는 두고봐야 한다.
  • 열심히 일하는 국민…의원들은 며칠이나 일할까?
    • 입력 2014-08-07 07:27:20
    • 수정2014-08-07 16:13:58
    연합뉴스
미국인은 연간 평균 240일을 일한다. 그렇다면 미국 연방의회의 상·하원 의원들은 1년에 며칠이나 '일터'(의회)에서 일을 할까.

미국의 ABC방송은 6일(현지시간) 불법이민자들의 밀입국 문제 등 의회가 다뤄야 할 현안이 적지 않은데도 의원들이 휴가를 떠났다고 지적했다. 9월 의회가 열리기에 앞서 8월 한달간 휴회하기 때문이다.

그러면서 이 방송은 일반 미국민과 연방의회 의원들의 '일하는 날'을 산술적으로 비교했다.

대부분의 미국인은 2주간의 정기휴가와 공휴일을 제외하면 한 해 평균 240일을 일한다.

이에 비해 연방하원은 올해 정해진 회기일수가 133일이다. 연방상원은 하원보다는 불과 며칠 더 많다.

연방의회가 정해진 회기를 모두 채워 회의를 열더라도 평균적인 미국인보다 100여일 이상 일을 하지 않는 셈이다.

이에 대해 의회측은 의회가 휴회하면 의원들은 각자 지역구로 돌아가 일을 하기 때문에 '휴회=휴무'로 봐서는 안된다고 항변한다.

하지만 휴회 기간 의원들이 의회 본연의 임무인 입법에 할애하는 시간은 사실상 거의 없다. 대부분 정치자금 모금행사 등에 주력하기 때문에 '일한다고 볼 수는 없다'는 반론이 나온다.

미국 연방의회는 8월 휴회를 법으로 보장하고 있지만 의원들의 합의에 따라 얼마든지 휴회 기간을 줄이거나 미룰 수 있다.

심지어 휴회기간에도 의원들에게 '세비'는 꼬박꼬박 지급된다. 연방의원들이 국민의 세금으로 받아가는 연간 세비는 17만4천달러(1억8천만원)에 달한다.

이 가운데 8월 휴회 기간에 지급되는 세비만도 1만6천달러(1천652만원)나 된다. 원내대표 등 의회 지도부는 더 많이 받아간다.

이 방송은 "선거가 치러지는 해에는 의원들이 의회에 머무는 시간이 확 줄어든다"면서 "특히 선거가 있는 11월이 가까워질수록 이런 현상은 심해진다"고 꼬집었다.

연방 하원의 경우 2012년에는 회기 일수가 153일에 달했다. 그러나 중간선거가 치러진 2010년에는 불과 128일에 그쳤다.

앞서 2008년에는 119일, 2006년에는 104일에 그쳤다. 그나마 최근 들어 회기 일수가 다소 늘어난 것이다.

미국 의회도 '일을 안한다'는 비난 여론을 피하려고 고심하고 있다.

상원의 해리 리드 민주당 원내대표는 "국회가 문을 여는 9월에는 주말에도 회의를 열겠다"면서 "의원들은 주말에 (쉴) 계획을 세워서는 안된다"고 공언하고 있지만 지켜질지는 두고봐야 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