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세월호 ‘침몰’
김무성 “추석 전 세월호 유가족 슬픔 덜어줄 노력 필요”
입력 2014.08.07 (10:01) 수정 2014.08.07 (20:46) 정치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세월호 관련 현안들이 추석 전에 원만하게 잘 마무리돼서 유가족들의 슬픔을 조금 더 덜어 드릴 수 있는 노력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밝혔습니다.

김무성 대표는 오늘 새누리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오늘이 입추이자 말복이고, 추석이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오늘 여야 원대개표 주례회동에서 세월호 특별법 등을 논의하게 될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도, "원대대표 간에 반드시 합의가 나와야겠고 국가와 국민을 위한 대타협 차원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김무성 “추석 전 세월호 유가족 슬픔 덜어줄 노력 필요”
    • 입력 2014-08-07 10:01:51
    • 수정2014-08-07 20:46:07
    정치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세월호 관련 현안들이 추석 전에 원만하게 잘 마무리돼서 유가족들의 슬픔을 조금 더 덜어 드릴 수 있는 노력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밝혔습니다.

김무성 대표는 오늘 새누리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오늘이 입추이자 말복이고, 추석이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오늘 여야 원대개표 주례회동에서 세월호 특별법 등을 논의하게 될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도, "원대대표 간에 반드시 합의가 나와야겠고 국가와 국민을 위한 대타협 차원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