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일·싱가포르 3개국 국제경마 31일 개최
입력 2014.08.07 (11:27) 연합뉴스
한국·일본·싱가포르가 참가하는 3개국 국제경주 경마대회가 31일 렛츠런파크 서울 제8경주로 열린다.

'아시아 챌린지컵'으로 이름 붙여진 이 대회에는 일본과 싱가포르에서 각 3마리, 한국에서는 8마리의 말이 출전한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세계경마연맹(IFHA)이 공인한 경주마 능력지수 115를 받은 싱가포르의 말 '엘파드리노'가 출전해 관심을 끈다.

국제경주에 참가하기 위해서는 능력지수가 110을 넘어야 한다.

이 밖에 출전 말들은 추후에 결정된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2016년에는 참가국 수를 5개국으로 늘리는 등 대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 한·일·싱가포르 3개국 국제경마 31일 개최
    • 입력 2014-08-07 11:27:33
    연합뉴스
한국·일본·싱가포르가 참가하는 3개국 국제경주 경마대회가 31일 렛츠런파크 서울 제8경주로 열린다.

'아시아 챌린지컵'으로 이름 붙여진 이 대회에는 일본과 싱가포르에서 각 3마리, 한국에서는 8마리의 말이 출전한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세계경마연맹(IFHA)이 공인한 경주마 능력지수 115를 받은 싱가포르의 말 '엘파드리노'가 출전해 관심을 끈다.

국제경주에 참가하기 위해서는 능력지수가 110을 넘어야 한다.

이 밖에 출전 말들은 추후에 결정된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2016년에는 참가국 수를 5개국으로 늘리는 등 대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