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컵스 후지카와, 부상 후 15개월만 ML 복귀
입력 2014.08.07 (11:42) 수정 2014.08.07 (12:56)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시카고 컵스의 일본인 투수 후지카와 규지(34)가 약 1년 3개월 만에 메이저리그 무대에 복귀했다.

메이저리그 공식홈페이지인 MLB닷컴은 컵스가 외야수 네이트 슈어홀츠를 지명할당하고 60일 부상자 명단에 올라 있던 후지카와를 40인 로스터에 등록했다고 7일(이하 한국시간) 보도했다.

이로써 후지카와는 지난해 5월 팔꿈치 부상을 당해 부상자 명단에 오른 이후 1년 3개월 만에 메이저리그 로스터에 복귀했다.

일본프로야구 통산 42승 25패, 220세이브, 평균자책점 1.77을 기록한 후지카와는 지난 시즌을 앞두고 2년간 950만 달러(약 108억원)의 조건에 컵스와 계약했다.

그러나 후지카와는 메이저리그의 힘있는 타자들을 상대로 부진했다. 지난해에는 12경기에 나서 1승 1패, 2세이브, 평균자책점 5.25를 기록했다.

게다가 오른쪽 팔꿈치 통증으로 두 차례 부상자 명단에 오른 끝에 결국 지난해 6월 12일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토미존 서저리)을 받았고 이후 재활에 매진했다.

수술은 성공적인 것으로 보인다. 후지카와는 지난달 마이너리그에서 12차례 등판해 11⅔이닝을 던지며 평균자책점 0.77을 기록했다.
  • 컵스 후지카와, 부상 후 15개월만 ML 복귀
    • 입력 2014-08-07 11:42:35
    • 수정2014-08-07 12:56:12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시카고 컵스의 일본인 투수 후지카와 규지(34)가 약 1년 3개월 만에 메이저리그 무대에 복귀했다.

메이저리그 공식홈페이지인 MLB닷컴은 컵스가 외야수 네이트 슈어홀츠를 지명할당하고 60일 부상자 명단에 올라 있던 후지카와를 40인 로스터에 등록했다고 7일(이하 한국시간) 보도했다.

이로써 후지카와는 지난해 5월 팔꿈치 부상을 당해 부상자 명단에 오른 이후 1년 3개월 만에 메이저리그 로스터에 복귀했다.

일본프로야구 통산 42승 25패, 220세이브, 평균자책점 1.77을 기록한 후지카와는 지난 시즌을 앞두고 2년간 950만 달러(약 108억원)의 조건에 컵스와 계약했다.

그러나 후지카와는 메이저리그의 힘있는 타자들을 상대로 부진했다. 지난해에는 12경기에 나서 1승 1패, 2세이브, 평균자책점 5.25를 기록했다.

게다가 오른쪽 팔꿈치 통증으로 두 차례 부상자 명단에 오른 끝에 결국 지난해 6월 12일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토미존 서저리)을 받았고 이후 재활에 매진했다.

수술은 성공적인 것으로 보인다. 후지카와는 지난달 마이너리그에서 12차례 등판해 11⅔이닝을 던지며 평균자책점 0.77을 기록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