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잘 안 들려요”…난청 환자 5년새 27% 늘어
입력 2014.08.07 (13:58) 수정 2014.08.07 (16:14) 생활·건강
'난청' 환자가 늘고 있습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통계를 보면 난청으로 병원 진료를 받은 인원은 2008년 22만2천 명에서 지난해 28만2천 명으로 27% 증가했습니다.

지난해 난청 환자를 연령별로 보면 60대 이상이 45%로 가장 많았고 50대 17%, 40대는 12% 등이었습니다.

인구 10만 명당 환자 수도 80대 이상에서는 2천 명 선을 넘는 등 고령층 환자가 많았습니다.

생후 12개월까지 신생아와 영아에서도 10만 명 중 난청 사례가 445명으로, 40대보다 오히려 많았습니다.
  • “잘 안 들려요”…난청 환자 5년새 27% 늘어
    • 입력 2014-08-07 13:58:38
    • 수정2014-08-07 16:14:55
    생활·건강
'난청' 환자가 늘고 있습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통계를 보면 난청으로 병원 진료를 받은 인원은 2008년 22만2천 명에서 지난해 28만2천 명으로 27% 증가했습니다.

지난해 난청 환자를 연령별로 보면 60대 이상이 45%로 가장 많았고 50대 17%, 40대는 12% 등이었습니다.

인구 10만 명당 환자 수도 80대 이상에서는 2천 명 선을 넘는 등 고령층 환자가 많았습니다.

생후 12개월까지 신생아와 영아에서도 10만 명 중 난청 사례가 445명으로, 40대보다 오히려 많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