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U-16 최진철호, 코파멕시코대회 4강행 좌절
입력 2014.08.07 (15:18) 수정 2014.09.12 (17:08) 연합뉴스
한국 16세 이하(U-16) 축구대표팀이 코파 멕시코 대회 8강에서 탈락했다.

최진철 감독이 이끄는 U-16 대표팀은 7일(한국시간) 멕시코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에콰도르와의 대회 8강전에서 0-3으로 져 대회를 마무리했다.

U-16 대표팀은 내년 17세 이하(U-17) 월드컵 출전권이 걸린 다음 달 아시아축구연맹(AFC) U-16 챔피언십에 대비하고자 이 대회에 참가했다.

한국은 조별리그를 2위(2승1패)로 통과했으나, 이날 8강전에서 전반 19분 에콰도르의 텔로 파비아노에게 결승골을 내주는 등 3골을 허용해 고배를 마셨다.

대표팀은 7일 오후 귀국, AFC U-16 챔피언십을 대비한다.
  • U-16 최진철호, 코파멕시코대회 4강행 좌절
    • 입력 2014-08-07 15:18:22
    • 수정2014-09-12 17:08:43
    연합뉴스
한국 16세 이하(U-16) 축구대표팀이 코파 멕시코 대회 8강에서 탈락했다.

최진철 감독이 이끄는 U-16 대표팀은 7일(한국시간) 멕시코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에콰도르와의 대회 8강전에서 0-3으로 져 대회를 마무리했다.

U-16 대표팀은 내년 17세 이하(U-17) 월드컵 출전권이 걸린 다음 달 아시아축구연맹(AFC) U-16 챔피언십에 대비하고자 이 대회에 참가했다.

한국은 조별리그를 2위(2승1패)로 통과했으나, 이날 8강전에서 전반 19분 에콰도르의 텔로 파비아노에게 결승골을 내주는 등 3골을 허용해 고배를 마셨다.

대표팀은 7일 오후 귀국, AFC U-16 챔피언십을 대비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