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왼발목 염좌 부상’ 이동국, 1~2경기 못뛴다
입력 2014.08.07 (17:25) 수정 2014.08.07 (20:28) 연합뉴스
프로축구 전북 현대의 공격수 이동국(35)이 발목을 다쳐 한두 경기에 빠질 전망이다.

전북은 "6일 수원 삼성과의 경기 도중 상대 선수와 공중볼을 다투다 발목을 다친 이동국은 병원 진단 결과 왼쪽 발목 염좌로 한 두 경기에 나오지 못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동국은 9일 열리는 성남FC와의 K리그 경기와 13일 FA컵 8강전에는 출전이 어렵게 됐다.

이동국은 6일 수원을 상대로 혼자 두 골을 터뜨려 팀의 3-2 재역전승을 이끌었다.

시즌 9호 골로 이종호(전남)와 함께 득점 공동 선두에 올랐다.

이동국은 16일 열리는 포항 스틸러스와의 경기 출전에 맞춰 컨디션을 조절할 것으로 보인다. 포항은 승점 1점 차이로 전북에 이어 리그 2위를 달리는 팀이다.
  • ‘왼발목 염좌 부상’ 이동국, 1~2경기 못뛴다
    • 입력 2014-08-07 17:25:18
    • 수정2014-08-07 20:28:44
    연합뉴스
프로축구 전북 현대의 공격수 이동국(35)이 발목을 다쳐 한두 경기에 빠질 전망이다.

전북은 "6일 수원 삼성과의 경기 도중 상대 선수와 공중볼을 다투다 발목을 다친 이동국은 병원 진단 결과 왼쪽 발목 염좌로 한 두 경기에 나오지 못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동국은 9일 열리는 성남FC와의 K리그 경기와 13일 FA컵 8강전에는 출전이 어렵게 됐다.

이동국은 6일 수원을 상대로 혼자 두 골을 터뜨려 팀의 3-2 재역전승을 이끌었다.

시즌 9호 골로 이종호(전남)와 함께 득점 공동 선두에 올랐다.

이동국은 16일 열리는 포항 스틸러스와의 경기 출전에 맞춰 컨디션을 조절할 것으로 보인다. 포항은 승점 1점 차이로 전북에 이어 리그 2위를 달리는 팀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