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 카사, 사후 동영상 분석으로 경고 감면
입력 2014.08.07 (20:26) 수정 2014.08.07 (20:28) 연합뉴스
울산 현대에 새로 입단한 외국인 공격수 카사가 레드카드 누명을 벗었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상벌위원회는 지난 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FC서울과 울산의 경기를 동영상으로 분석한 결과 카사에 대한 두 번째 경고가 잘못 적용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7일 밝혔다.

카사는 후반 8분 서울의 수비수 김치우에게 거친 반칙을 한 것으로 판정돼 두 번째 경고를 받고 퇴장당했다.

사후 분석으로 해당 경고가 무효로 처리돼 카사는 경고누적 퇴장에 따른 1경기 출전정지, 제재금 100만원을 면제받았다.

울산은 카사의 퇴장으로 수적 열세를 안고 싸웠으나 서울을 1-0으로 꺾었다.

연맹은 은밀한 악성 파울을 잡아내거나 억울한 피해를 막으려고 심판 판정을 나중에 분석해 바로잡는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 울산 카사, 사후 동영상 분석으로 경고 감면
    • 입력 2014-08-07 20:26:39
    • 수정2014-08-07 20:28:44
    연합뉴스
울산 현대에 새로 입단한 외국인 공격수 카사가 레드카드 누명을 벗었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상벌위원회는 지난 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FC서울과 울산의 경기를 동영상으로 분석한 결과 카사에 대한 두 번째 경고가 잘못 적용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7일 밝혔다.

카사는 후반 8분 서울의 수비수 김치우에게 거친 반칙을 한 것으로 판정돼 두 번째 경고를 받고 퇴장당했다.

사후 분석으로 해당 경고가 무효로 처리돼 카사는 경고누적 퇴장에 따른 1경기 출전정지, 제재금 100만원을 면제받았다.

울산은 카사의 퇴장으로 수적 열세를 안고 싸웠으나 서울을 1-0으로 꺾었다.

연맹은 은밀한 악성 파울을 잡아내거나 억울한 피해를 막으려고 심판 판정을 나중에 분석해 바로잡는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