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모비스, 이집트 꺾고 존스컵 대회 결승 진출
입력 2014.08.16 (20:56) 수정 2014.08.16 (23:27) 연합뉴스
지난 시즌 프로농구 우승팀 울산 모비스가 제36회 윌리엄 존스컵 국제농구대회 우승에 도전한다.

김재훈 코치가 지휘하는 모비스는 16일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대회 8일째 이집트와의 4강에서 73-64로 이겼다.

모비스는 예선 1차전에서 이집트에 당한 패배를 되갚고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모비스는 예선 1차전에서 이집트에 2점 차로 패배한 바 있다.

리카르도 라틀리프가 27점, 16리바운드를 올려 '설욕전'에 앞장섰다.

송창용도 16점, 전준범 역시 13점으로 힘을 거들었다.

모비스는 대만A와 17일 정상을 놓고 겨룬다.

대만A는 미국을 96-86으로 물리치고 결승에 올랐다.

◇ 16일 전적

▲ 4강전

모비스 73(22-12, 14-22, 15-23, 22-7)64 이집트

대만A 96(21-13, 29-27, 16-21, 30-25)86 미국
  • 모비스, 이집트 꺾고 존스컵 대회 결승 진출
    • 입력 2014-08-16 20:56:59
    • 수정2014-08-16 23:27:01
    연합뉴스
지난 시즌 프로농구 우승팀 울산 모비스가 제36회 윌리엄 존스컵 국제농구대회 우승에 도전한다.

김재훈 코치가 지휘하는 모비스는 16일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대회 8일째 이집트와의 4강에서 73-64로 이겼다.

모비스는 예선 1차전에서 이집트에 당한 패배를 되갚고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모비스는 예선 1차전에서 이집트에 2점 차로 패배한 바 있다.

리카르도 라틀리프가 27점, 16리바운드를 올려 '설욕전'에 앞장섰다.

송창용도 16점, 전준범 역시 13점으로 힘을 거들었다.

모비스는 대만A와 17일 정상을 놓고 겨룬다.

대만A는 미국을 96-86으로 물리치고 결승에 올랐다.

◇ 16일 전적

▲ 4강전

모비스 73(22-12, 14-22, 15-23, 22-7)64 이집트

대만A 96(21-13, 29-27, 16-21, 30-25)86 미국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