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원주택단지 옹벽 붕괴·토사 덮쳐 3명 중경상
입력 2014.08.18 (06:23) 수정 2014.08.18 (16:14) 사회
오늘 새벽 3시쯤 경남 거제시 장목면 외포리에 있는 전원주택단지 공사현장의 옹벽이 붕괴되면서, 토사가 아랫마을 주택을 덮쳤습니다.

이 사고로 집에 있던 일가족 4명 가운데 아들 48살 김 모 씨는 사고 직후 탈출했지만, 어머니 76살 임 모 씨 등 나머지 가족 3명은 토사에 휩쓸려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또 아랫마을 8 가구 주민 20여 명은 추가 붕괴사고를 우려해 마을회관으로 대피했습니다.

호우경보가 발령된 경남 거제에서는 밤사이 127.5mm의 폭우가 내렸습니다.
  • 주원주택단지 옹벽 붕괴·토사 덮쳐 3명 중경상
    • 입력 2014-08-18 06:23:14
    • 수정2014-08-18 16:14:55
    사회
오늘 새벽 3시쯤 경남 거제시 장목면 외포리에 있는 전원주택단지 공사현장의 옹벽이 붕괴되면서, 토사가 아랫마을 주택을 덮쳤습니다.

이 사고로 집에 있던 일가족 4명 가운데 아들 48살 김 모 씨는 사고 직후 탈출했지만, 어머니 76살 임 모 씨 등 나머지 가족 3명은 토사에 휩쓸려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또 아랫마을 8 가구 주민 20여 명은 추가 붕괴사고를 우려해 마을회관으로 대피했습니다.

호우경보가 발령된 경남 거제에서는 밤사이 127.5mm의 폭우가 내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