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짜표 논란’ 박영순 구리시장 오늘 검찰 소환
입력 2014.08.18 (07:23) 수정 2014.08.18 (07:56) 사회
유권자에게 공짜 공연표를 나눠준 혐의를 받고 있는 박영순 경기도 구리시장이 오늘 검찰에 출석합니다.

의정부지검은 오늘 오전 10시에 박 시장을 소환해 선거법 위반 혐의 등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박 시장은 지난해 5월에서 7월 사이 구리아트홀 공연표 5천여 장을 아파트연합회와 택시조합 등 30개 단체에 무료로 나눠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에대해 박 시장은 무료 공연표는 문화 소외계층에게 복지 차원에서 나눠준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 ‘공짜표 논란’ 박영순 구리시장 오늘 검찰 소환
    • 입력 2014-08-18 07:23:24
    • 수정2014-08-18 07:56:57
    사회
유권자에게 공짜 공연표를 나눠준 혐의를 받고 있는 박영순 경기도 구리시장이 오늘 검찰에 출석합니다.

의정부지검은 오늘 오전 10시에 박 시장을 소환해 선거법 위반 혐의 등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박 시장은 지난해 5월에서 7월 사이 구리아트홀 공연표 5천여 장을 아파트연합회와 택시조합 등 30개 단체에 무료로 나눠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에대해 박 시장은 무료 공연표는 문화 소외계층에게 복지 차원에서 나눠준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