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주정차 위반 과태료 24년간 2조 1천억…79% 징수
입력 2014.08.18 (07:45) 수정 2014.08.18 (16:14) 사회
서울시내 주정차 위반 과태료 누적액이 올해 상반기 2조 원을 넘어섰습니다.

위례시민연대가 서울 자치구들로부터 받은 자료를 보면, 각 구청이 주정차 위반 과태료를 부과하기 시작한 지난 1991년 1월부터 지난달까지, 25개 구가 모두 5천 90만6천여 건의 위반 사례를 적발해, 2조 천29억 원의 과태료를 부과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이 가운데 실제 징수한 금액은 1조 6천160억 원으로, 부과한 액수의 약 79%가 걷힌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주정차 위반 건수가 가장 많은 자치구는 강남구였고 다음으로 중구와 서초구 순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과태료 징수율은 마포구가 85.6%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는 송파구와 성북구 순이었습니다.
  • 서울 주정차 위반 과태료 24년간 2조 1천억…79% 징수
    • 입력 2014-08-18 07:45:04
    • 수정2014-08-18 16:14:55
    사회
서울시내 주정차 위반 과태료 누적액이 올해 상반기 2조 원을 넘어섰습니다.

위례시민연대가 서울 자치구들로부터 받은 자료를 보면, 각 구청이 주정차 위반 과태료를 부과하기 시작한 지난 1991년 1월부터 지난달까지, 25개 구가 모두 5천 90만6천여 건의 위반 사례를 적발해, 2조 천29억 원의 과태료를 부과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이 가운데 실제 징수한 금액은 1조 6천160억 원으로, 부과한 액수의 약 79%가 걷힌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주정차 위반 건수가 가장 많은 자치구는 강남구였고 다음으로 중구와 서초구 순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과태료 징수율은 마포구가 85.6%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는 송파구와 성북구 순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