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포 필름 제조공장 화재...15명 부상
입력 2014.08.18 (15:49) 수정 2014.08.18 (17:27) 사회
오늘 오후 1시반쯤 경기도 김포시 하성면의 한 필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3시간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직원 15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습니다.

또 공장 건물 천여 제곱미터가 불에 타 소방서 추산 5천만 원의 피해가 났습니다.

소방당국은 공장안의 압축기가 터지면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김포 필름 제조공장 화재...15명 부상
    • 입력 2014-08-18 15:49:34
    • 수정2014-08-18 17:27:05
    사회
오늘 오후 1시반쯤 경기도 김포시 하성면의 한 필름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3시간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직원 15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습니다.

또 공장 건물 천여 제곱미터가 불에 타 소방서 추산 5천만 원의 피해가 났습니다.

소방당국은 공장안의 압축기가 터지면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