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신정동서 승용차 전압설비 들이받아
입력 2014.08.18 (20:06) 사회
오늘 낮 1시쯤 서울 신정동 남부지방법원 인근 도로에서 21살 김 모 씨가 몰던 승용차가 인도에 설치된 고압 전기 설비를 들이받고 전복됐습니다.

이 사고로 김 씨가 머리와 손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고, 일대 2백20여 개 점포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 20여 분 만에 복구됐습니다.
  • 서울 신정동서 승용차 전압설비 들이받아
    • 입력 2014-08-18 20:06:23
    사회
오늘 낮 1시쯤 서울 신정동 남부지방법원 인근 도로에서 21살 김 모 씨가 몰던 승용차가 인도에 설치된 고압 전기 설비를 들이받고 전복됐습니다.

이 사고로 김 씨가 머리와 손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고, 일대 2백20여 개 점포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 20여 분 만에 복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