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청룽 아들 팡쭈밍 마약 흡입 혐의로 체포”
입력 2014.08.18 (20:11) 연합뉴스
홍콩 출신의 세계적인 영화배우 청룽(成龍)의 아들 팡쭈밍(房祖名)이 마약 흡입 혐의로 베이징 공안당국에 체포됐다고 중국언론들이 18일 보도했다.

중국 신경보(新京報) 등에 따르면 베이징 공안당국은 18일 오후 팡쭈밍과 대만 출신 청춘스타 커전둥(柯震東)을 마약 흡입 혐의 등으로 체포했다.

신경보는 "형사처벌 가능성이 있다"면서도 "아직 공안당국이 체포사실을 확인해주지는 않았다"고 덧붙였다.

중국은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지난 6월 제28차 '세계 약물 남용 및 불법 거래와의 투쟁의 날'(6월26일)을 앞두고 열린 중앙정치국 상무위원회 회의에서 마약범죄 엄단을 지시한 이후 집중적인 마약 단속을 벌이고 있다.

그 과정에서 베이징에 거주하는 중국의 유명 영화감독과 인터넷 작가 등이 공안당국에 잇따라 체포되기도 했다.
  • “중국, 청룽 아들 팡쭈밍 마약 흡입 혐의로 체포”
    • 입력 2014-08-18 20:11:25
    연합뉴스
홍콩 출신의 세계적인 영화배우 청룽(成龍)의 아들 팡쭈밍(房祖名)이 마약 흡입 혐의로 베이징 공안당국에 체포됐다고 중국언론들이 18일 보도했다.

중국 신경보(新京報) 등에 따르면 베이징 공안당국은 18일 오후 팡쭈밍과 대만 출신 청춘스타 커전둥(柯震東)을 마약 흡입 혐의 등으로 체포했다.

신경보는 "형사처벌 가능성이 있다"면서도 "아직 공안당국이 체포사실을 확인해주지는 않았다"고 덧붙였다.

중국은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지난 6월 제28차 '세계 약물 남용 및 불법 거래와의 투쟁의 날'(6월26일)을 앞두고 열린 중앙정치국 상무위원회 회의에서 마약범죄 엄단을 지시한 이후 집중적인 마약 단속을 벌이고 있다.

그 과정에서 베이징에 거주하는 중국의 유명 영화감독과 인터넷 작가 등이 공안당국에 잇따라 체포되기도 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