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이슬람 국가’ 대변인 테러 행위자 지정
입력 2014.08.19 (01:42) 수정 2014.08.19 (15:20) 국제
미국 국무부는 이라크와 시리아에서 활동하는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의 대변인인 아부 무함마드 알아드나니를 테러행위자로 지정했습니다.

또 알카에다의 시리아 지부 격인 '알누스라 전선'의 조직원, 사이드 아리프도 함께 테러행위자로 지정했습니다.

앞으로 이들은 미국에 입국할 수 없고, 미국 내 자산도 동결됩니다.
  • 미, ‘이슬람 국가’ 대변인 테러 행위자 지정
    • 입력 2014-08-19 01:42:30
    • 수정2014-08-19 15:20:41
    국제
미국 국무부는 이라크와 시리아에서 활동하는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의 대변인인 아부 무함마드 알아드나니를 테러행위자로 지정했습니다.

또 알카에다의 시리아 지부 격인 '알누스라 전선'의 조직원, 사이드 아리프도 함께 테러행위자로 지정했습니다.

앞으로 이들은 미국에 입국할 수 없고, 미국 내 자산도 동결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