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빅뱅, 미 빌보드 팬덤 투표 최종 우승
입력 2014.08.19 (10:00) 연합뉴스
그룹 빅뱅이 미국 빌보드가 주관한 팬덤 투표에서 최종 우승했다.

빌보드는 18일(현지시간) "팬덤 투표 '팬 아미 페이스-오프'의 최종 승부에서 빅뱅의 팬덤인 'VIP'가 91% 득표율을 기록하며 우승했다"고 밝혔다.

'VIP'는 결승에서 올해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받은 배우 자레드 레토가 속한 '서티세컨즈 투 마르스'(Thirty Seconds to Mars)의 팬덤 '디 에셜론'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팬덤 투표는 가장 강력한 팬클럽을 뽑고자 지난달 7일 총 32개 유명 팬덤을 대상으로 시작됐다.

인터넷 투표를 통해 총 다섯 차례 승부를 거쳐 우승자를 선정하는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전 세계에서 2천만회 이상 투표가 이뤄졌다.

'VIP'는 1라운드에서 팝스타 리아나의 팬덤 '리아나 네이비'를 이긴 것을 시작으로 셀레나 고메즈의 팬덤 '셀레네이터스', 소녀시대의 팬덤 '소원', 스킬렛의 팬덤인 '팬헤드'와의 경쟁에서 이겼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번 팬덤 투표 우승은 8월19일 데뷔 8주년을 맞은 빅뱅을 위한 팬들의 선물이 돼서 더욱 의미가 깊다"라고 설명했다.

빅뱅은 오는 11월 일본에서 해외 아티스트 사상 최초로 2년 연속 5대 돔 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다.
  • 빅뱅, 미 빌보드 팬덤 투표 최종 우승
    • 입력 2014-08-19 10:00:50
    연합뉴스
그룹 빅뱅이 미국 빌보드가 주관한 팬덤 투표에서 최종 우승했다.

빌보드는 18일(현지시간) "팬덤 투표 '팬 아미 페이스-오프'의 최종 승부에서 빅뱅의 팬덤인 'VIP'가 91% 득표율을 기록하며 우승했다"고 밝혔다.

'VIP'는 결승에서 올해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받은 배우 자레드 레토가 속한 '서티세컨즈 투 마르스'(Thirty Seconds to Mars)의 팬덤 '디 에셜론'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팬덤 투표는 가장 강력한 팬클럽을 뽑고자 지난달 7일 총 32개 유명 팬덤을 대상으로 시작됐다.

인터넷 투표를 통해 총 다섯 차례 승부를 거쳐 우승자를 선정하는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전 세계에서 2천만회 이상 투표가 이뤄졌다.

'VIP'는 1라운드에서 팝스타 리아나의 팬덤 '리아나 네이비'를 이긴 것을 시작으로 셀레나 고메즈의 팬덤 '셀레네이터스', 소녀시대의 팬덤 '소원', 스킬렛의 팬덤인 '팬헤드'와의 경쟁에서 이겼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번 팬덤 투표 우승은 8월19일 데뷔 8주년을 맞은 빅뱅을 위한 팬들의 선물이 돼서 더욱 의미가 깊다"라고 설명했다.

빅뱅은 오는 11월 일본에서 해외 아티스트 사상 최초로 2년 연속 5대 돔 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