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기원, 박원순 서울시장에 명예 7단증 수여
입력 2014.08.19 (14:53) 연합뉴스
세계태권도 본산인 국기원이 2014 서울 세계태권도지도자포럼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지원한 박원순 서울시장에게 명예단증을 수여했다.

정만순 국기원 원장은 19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열린 포럼 개회식에서 박 시장에게 태권도 명예 7단증을 수여하고 태권도복을 증정했다.

포럼은 국기원과 서울시가 공동으로 2009년부터 시작해 2012년과 2013년에 이어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한 국제 행사다.

민간외교관 구실을 하는 세계 각국의 태권도 지도자를 초청해 서울이 태권도 모국의 수도임을 부각시키고, 포럼을 태권도 학술 교류와 미래 가치 창출의 장으로 확대하겠다는 취지를 지니고 있다.

박 시장은 환영사에서 "함께 모여 태권도의 발전 방향을 논의하는 포럼은 태권도의 미래에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글로벌 태권도교육 콘텐츠 우수 사례를 주제로 세계 태권도 지도자들이 각국 실정에 맞는 지도방식을 고민하고, 우수한 교육 콘텐츠로 발전시킨 사례를 서로 공유하며 소통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국기원, 박원순 서울시장에 명예 7단증 수여
    • 입력 2014-08-19 14:53:07
    연합뉴스
세계태권도 본산인 국기원이 2014 서울 세계태권도지도자포럼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지원한 박원순 서울시장에게 명예단증을 수여했다.

정만순 국기원 원장은 19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열린 포럼 개회식에서 박 시장에게 태권도 명예 7단증을 수여하고 태권도복을 증정했다.

포럼은 국기원과 서울시가 공동으로 2009년부터 시작해 2012년과 2013년에 이어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한 국제 행사다.

민간외교관 구실을 하는 세계 각국의 태권도 지도자를 초청해 서울이 태권도 모국의 수도임을 부각시키고, 포럼을 태권도 학술 교류와 미래 가치 창출의 장으로 확대하겠다는 취지를 지니고 있다.

박 시장은 환영사에서 "함께 모여 태권도의 발전 방향을 논의하는 포럼은 태권도의 미래에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글로벌 태권도교육 콘텐츠 우수 사례를 주제로 세계 태권도 지도자들이 각국 실정에 맞는 지도방식을 고민하고, 우수한 교육 콘텐츠로 발전시킨 사례를 서로 공유하며 소통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