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안후이성서 탄광사고로 29명 매몰
입력 2014.08.19 (14:53) 연합뉴스
19일 오전 4시께 중국 안후이(安徽)성 화이난(淮南)시 둥팡(東方)탄광에서 폭발사고가 발생, 광부 29명이 매몰됐다고 신화망(新華網)이 보도했다.

사고 지점은 탄광 입구에서 520m가량 들어간 채굴 현장이며 당시 갱도에는 39명의 광부가 있었으나 10명은 밖으로 대피했다.

사고가 난 탄광은 연간 생산능력 9만t 규모의 민간탄광으로, 현지 지방정부의 장마철 조업 중단 지시를 어기고 채굴을 하다가 사고가 났다고 신화망은 전했다.

이에 앞서 지난 14일에는 헤이룽장(黑龍江)성 지시(鷄西)시의 한 탄광에서 침수사고로 광부 16명이 매몰됐다.

당국은 사고 발생 후 5일간 배수 및 구조작업을 벌여 이날 오전 갱도 안에서 시체 3구를 수습했으나 나머지 매몰 광부 13명의 생사는 확인하지 못했다.
  • 중국 안후이성서 탄광사고로 29명 매몰
    • 입력 2014-08-19 14:53:19
    연합뉴스
19일 오전 4시께 중국 안후이(安徽)성 화이난(淮南)시 둥팡(東方)탄광에서 폭발사고가 발생, 광부 29명이 매몰됐다고 신화망(新華網)이 보도했다.

사고 지점은 탄광 입구에서 520m가량 들어간 채굴 현장이며 당시 갱도에는 39명의 광부가 있었으나 10명은 밖으로 대피했다.

사고가 난 탄광은 연간 생산능력 9만t 규모의 민간탄광으로, 현지 지방정부의 장마철 조업 중단 지시를 어기고 채굴을 하다가 사고가 났다고 신화망은 전했다.

이에 앞서 지난 14일에는 헤이룽장(黑龍江)성 지시(鷄西)시의 한 탄광에서 침수사고로 광부 16명이 매몰됐다.

당국은 사고 발생 후 5일간 배수 및 구조작업을 벌여 이날 오전 갱도 안에서 시체 3구를 수습했으나 나머지 매몰 광부 13명의 생사는 확인하지 못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