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구 지방도 낙석 복구 완료…차량 통행 정상화
입력 2014.08.23 (01:28) 수정 2014.08.23 (15:29) 사회
강원도 양구군의 지방도 460호선에서 낙석으로 인해 차량 통행이 한때 통제됐다가 모두 정상화됐습니다.

어제 오후 6시 반쯤 강원도 양구군 방산면 천미리의 지방도 460호선에서 암석 50 톤 가량이 흘러 내려 도로가 한때 전면 통제됐지만 긴급 복구 작업으로 오늘 새벽 한 시 반쯤 차량 통행이 정상화됐습니다.

강원도 도로관리사업소는 추가 낙석 피해를 막기 위해 안전 시설물을 설치하는 등 피해 방지 작업을 벌이기로 했습니다.
  • 양구 지방도 낙석 복구 완료…차량 통행 정상화
    • 입력 2014-08-23 01:28:35
    • 수정2014-08-23 15:29:09
    사회
강원도 양구군의 지방도 460호선에서 낙석으로 인해 차량 통행이 한때 통제됐다가 모두 정상화됐습니다.

어제 오후 6시 반쯤 강원도 양구군 방산면 천미리의 지방도 460호선에서 암석 50 톤 가량이 흘러 내려 도로가 한때 전면 통제됐지만 긴급 복구 작업으로 오늘 새벽 한 시 반쯤 차량 통행이 정상화됐습니다.

강원도 도로관리사업소는 추가 낙석 피해를 막기 위해 안전 시설물을 설치하는 등 피해 방지 작업을 벌이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