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갤럭시탭S, 프랑스·영국 소비자잡지 선정 최고제품
입력 2014.08.25 (06:18) 수정 2014.08.25 (07:26) 연합뉴스
삼성전자의 최고급 태블릿PC인 갤럭시탭S가 프랑스와 영국의 소비자 잡지에서 최고 태블릿PC로 선정됐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갤럭시탭S(4G 겸용 모델)는 프랑스의 소비자 연맹지 크슈아지르(Que Choisir)의 태블릿PC 평가에서 16.1점을 받아 평가대상 제품 중 1위 자리인 '메이외르슈아(meilleur choix, 최고의 선택)'에 뽑혔다.

이어 갤럭시탭S 10.5(와이파이 전용 모델)도 15.9점을 받아 2위에 올랐다. 갤럭시탭S 10.5 두 모델이 각각 1∼2위 자리를 나란히 차지한 셈이다.

반면 애플의 아이패드 에어는 15.8점을 얻어 두 제품에 이어 3위 자리를 차지하는데 그쳤다.

영국의 소비자연맹지 위치(Which)도 갤럭시탭S 8.4와 10.5 제품에 각각 79점을 부여해 아이패드 에어와 함께 공동 1위 자리에 올렸다.

갤럭시탭S는 웹브라우징과 쉬운 사용성, 화면, 카메라 성능 등에서 별 5개 만점을 받았다.

이 제품은 앞서 지난 7월에도 영국의 주요 정보기술(IT) 매체인 '트러스티드리뷰'와 '엑스퍼트리뷰'에서 각각 추천(Recommended)과 최고제품(Best Buy)에 선정된 바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과 포브스, USA투데이, 비즈니스인사이더 등 외신들도 갤럭시탭S의 화질과 하드웨어 사양, 아이패드 에어보다 얇고 가벼운 점 등을 중심으로 호평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탭S를 포함해 크슈아지르의 태블릿PC 평가순위 10위권 내에 6개 제품이, 위치의 제품 평가순위 10위권 내에 7개 제품이 오르는 등 해외 태블릿PC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탭S가 영국과 프랑스의 소비자에게 최고 태블릿으로 인정받은 것을 계기로 전 세계 소비자에게 더욱 사랑받는 태블릿을 출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갤럭시탭S, 프랑스·영국 소비자잡지 선정 최고제품
    • 입력 2014-08-25 06:18:31
    • 수정2014-08-25 07:26:19
    연합뉴스
삼성전자의 최고급 태블릿PC인 갤럭시탭S가 프랑스와 영국의 소비자 잡지에서 최고 태블릿PC로 선정됐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갤럭시탭S(4G 겸용 모델)는 프랑스의 소비자 연맹지 크슈아지르(Que Choisir)의 태블릿PC 평가에서 16.1점을 받아 평가대상 제품 중 1위 자리인 '메이외르슈아(meilleur choix, 최고의 선택)'에 뽑혔다.

이어 갤럭시탭S 10.5(와이파이 전용 모델)도 15.9점을 받아 2위에 올랐다. 갤럭시탭S 10.5 두 모델이 각각 1∼2위 자리를 나란히 차지한 셈이다.

반면 애플의 아이패드 에어는 15.8점을 얻어 두 제품에 이어 3위 자리를 차지하는데 그쳤다.

영국의 소비자연맹지 위치(Which)도 갤럭시탭S 8.4와 10.5 제품에 각각 79점을 부여해 아이패드 에어와 함께 공동 1위 자리에 올렸다.

갤럭시탭S는 웹브라우징과 쉬운 사용성, 화면, 카메라 성능 등에서 별 5개 만점을 받았다.

이 제품은 앞서 지난 7월에도 영국의 주요 정보기술(IT) 매체인 '트러스티드리뷰'와 '엑스퍼트리뷰'에서 각각 추천(Recommended)과 최고제품(Best Buy)에 선정된 바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과 포브스, USA투데이, 비즈니스인사이더 등 외신들도 갤럭시탭S의 화질과 하드웨어 사양, 아이패드 에어보다 얇고 가벼운 점 등을 중심으로 호평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탭S를 포함해 크슈아지르의 태블릿PC 평가순위 10위권 내에 6개 제품이, 위치의 제품 평가순위 10위권 내에 7개 제품이 오르는 등 해외 태블릿PC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탭S가 영국과 프랑스의 소비자에게 최고 태블릿으로 인정받은 것을 계기로 전 세계 소비자에게 더욱 사랑받는 태블릿을 출시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