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메시, 개막부터 ‘멀티골’…바르샤 3-0 대승
입력 2014.08.25 (08:30) 수정 2014.08.25 (08:34) 연합뉴스
스페인 프로축구 바르셀로나가 한 명이 퇴장당했는데도 슈퍼스타 리오넬 메시의 멀티골에 힘입어 정규리그 개막전 대승을 거뒀다.

바르셀로나는 25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누에서 열린 2014-2015 프리메라리가 1라운드에서 엘체를 3-0으로 완파했다.

메시는 전반 42분 세르히오 부스케츠의 패스를 페널티아크 부근에서 받아 왼발 슈팅으로 오른쪽 골망을 갈랐다. 수비수 5명이 달려드는 상황에서도 재빠른 몸놀림으로 슈팅 찬스를 포착해냈다.

바르셀로나는 2분 뒤 수비형 미드필더 하비에르 마스체라노가 퇴장당하며 위기를 맞는가 싶었지만 후반전 시작 1분만에 무니르 엘 하디디의 골로 한 점 더 달아났다.

메시는 후반 18분 골지역 오른쪽에서 현란한 발재간으로 수비수 4명의 방어를 무력화한 뒤 왼발 슈팅으로 반대편 골대 구석에 공을 꽂아 바르셀로나의 대승을 매조졌다.
  • 메시, 개막부터 ‘멀티골’…바르샤 3-0 대승
    • 입력 2014-08-25 08:30:35
    • 수정2014-08-25 08:34:49
    연합뉴스
스페인 프로축구 바르셀로나가 한 명이 퇴장당했는데도 슈퍼스타 리오넬 메시의 멀티골에 힘입어 정규리그 개막전 대승을 거뒀다.

바르셀로나는 25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누에서 열린 2014-2015 프리메라리가 1라운드에서 엘체를 3-0으로 완파했다.

메시는 전반 42분 세르히오 부스케츠의 패스를 페널티아크 부근에서 받아 왼발 슈팅으로 오른쪽 골망을 갈랐다. 수비수 5명이 달려드는 상황에서도 재빠른 몸놀림으로 슈팅 찬스를 포착해냈다.

바르셀로나는 2분 뒤 수비형 미드필더 하비에르 마스체라노가 퇴장당하며 위기를 맞는가 싶었지만 후반전 시작 1분만에 무니르 엘 하디디의 골로 한 점 더 달아났다.

메시는 후반 18분 골지역 오른쪽에서 현란한 발재간으로 수비수 4명의 방어를 무력화한 뒤 왼발 슈팅으로 반대편 골대 구석에 공을 꽂아 바르셀로나의 대승을 매조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