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정위, 시중은행 금리 담합 여부 조사
입력 2014.08.27 (11:26) 수정 2014.08.27 (13:19) 경제
공정거래위원회가 시중은행의 금리 담합 여부에 대한 전면적인 조사에 들어갔습니다.

금융권은 공정위가 어제부터 국민과 하나, 우리, 신한 등 4대 시중은행에 조사관 20여 명을 보내 여·수신 금리를 담합했는지 여부에 대한 조사를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공정위 조사는 은행의 금리체계 조정을 맡고 있는 자금부와 개인금융부 등을 중심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공정위, 시중은행 금리 담합 여부 조사
    • 입력 2014-08-27 11:26:59
    • 수정2014-08-27 13:19:06
    경제
공정거래위원회가 시중은행의 금리 담합 여부에 대한 전면적인 조사에 들어갔습니다.

금융권은 공정위가 어제부터 국민과 하나, 우리, 신한 등 4대 시중은행에 조사관 20여 명을 보내 여·수신 금리를 담합했는지 여부에 대한 조사를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공정위 조사는 은행의 금리체계 조정을 맡고 있는 자금부와 개인금융부 등을 중심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