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배구연맹, 심판 역량강화 보수교육 실시
입력 2014.08.27 (13:24) 수정 2014.08.27 (13:26) 연합뉴스
한국배구연맹(KOVO)은 2014-2015시즌을 앞두고 심판원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27∼31일 심판 보수교육을 연다.

이번 교육에는 경기·심판 감독관 13명과 기존 심판 29명, 2014 심판아카데미를 수료한 신규 심판 8명 등 50여명이 참가한다.

프로그램은 소양교육과 규칙·로컬룰 적용, V리그 오심 사례 등 이론·실기 교육으로 구성된다.

사흘간 이론교육을 받은 심판들은 이틀간 고등학교 경기에 직접 심판으로 참여해 실습을 치르고 최종 테스트를 받는다.

KOVO는 이론·실기 테스트 성적을 2015-2016시즌 고과에 반영할 예정이다.

KOVO는 "이번 교육에 V-리그 경기운영에 관련한 전원이 참가하도록 해 다가오는 V리그의 성공적인 경기 진행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한국배구연맹, 심판 역량강화 보수교육 실시
    • 입력 2014-08-27 13:24:43
    • 수정2014-08-27 13:26:20
    연합뉴스
한국배구연맹(KOVO)은 2014-2015시즌을 앞두고 심판원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27∼31일 심판 보수교육을 연다.

이번 교육에는 경기·심판 감독관 13명과 기존 심판 29명, 2014 심판아카데미를 수료한 신규 심판 8명 등 50여명이 참가한다.

프로그램은 소양교육과 규칙·로컬룰 적용, V리그 오심 사례 등 이론·실기 교육으로 구성된다.

사흘간 이론교육을 받은 심판들은 이틀간 고등학교 경기에 직접 심판으로 참여해 실습을 치르고 최종 테스트를 받는다.

KOVO는 이론·실기 테스트 성적을 2015-2016시즌 고과에 반영할 예정이다.

KOVO는 "이번 교육에 V-리그 경기운영에 관련한 전원이 참가하도록 해 다가오는 V리그의 성공적인 경기 진행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