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세월호 ‘침몰’
세월호 생존 학생들, 박근혜 대통령 면담 요청
입력 2014.08.27 (22:07) 수정 2014.08.27 (22:47) 사회
세월호 사고 생존 학생들이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며 박근혜 대통령 면담을 요청했습니다.

세월호 참사 가족대책위원회는 오늘 오후 서울 종로구 청운동 주민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생존 학생들이 철저한 진상규명을 위해 제대로 된 특별법을 제정하라고 요구하며 박근혜 대통령과 면담을 요청하는 서한을 지난주 청와대에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생존 학생 부모 장동원 씨는 살아남은 아이들이 친구들을 구하지 못했다는 죄책감에 시달리고 있다며 왜 친구들이 숨져야 했는지 낱낱이 밝혀지길 바라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세월호 유가족들은 수사권과 기소권이 포함된 특별법 제정을 위한 박근혜 대통령의 결단을 촉구하며 엿새째 청운동 주민센터 앞에서 농성을 벌이고 있습니다.
  • 세월호 생존 학생들, 박근혜 대통령 면담 요청
    • 입력 2014-08-27 22:07:11
    • 수정2014-08-27 22:47:52
    사회
세월호 사고 생존 학생들이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며 박근혜 대통령 면담을 요청했습니다.

세월호 참사 가족대책위원회는 오늘 오후 서울 종로구 청운동 주민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생존 학생들이 철저한 진상규명을 위해 제대로 된 특별법을 제정하라고 요구하며 박근혜 대통령과 면담을 요청하는 서한을 지난주 청와대에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생존 학생 부모 장동원 씨는 살아남은 아이들이 친구들을 구하지 못했다는 죄책감에 시달리고 있다며 왜 친구들이 숨져야 했는지 낱낱이 밝혀지길 바라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세월호 유가족들은 수사권과 기소권이 포함된 특별법 제정을 위한 박근혜 대통령의 결단을 촉구하며 엿새째 청운동 주민센터 앞에서 농성을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