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정치연합 9월 정기국회 개회식 참석”
입력 2014.08.29 (00:00) 수정 2014.08.29 (15:10) 정치
대여 강경 투쟁을 선언하고 장외 투쟁을 벌여 온 새정치민주연합이 9월 1일 열리는 정기 국회 개회식에 참석하기로 했습니다.

박영선 새정치연합 원내대표는 오늘 밤 국회 예결위 회의장에서 열린 긴급 의원총회 뒤 기자들과 만나 9월 정기 국회 개회식에 참석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새정치연합은 모레 예정된 장외 집회 이후 투쟁 방침을 아직 정하지 않은 가운데, 오늘 밤 철야 농성을 끝으로 일단 9월 정기국회 전 이번 주말 철야 농성은 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앞서 오후에 박 원내대표는 장외 투쟁에 반대 입장을 밝힌 의원들을 면담한 자리에서 원내 복귀와 국회 정상화 제안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고 면담에 참석한 의원들이 전했습니다.

새정치연합은 내일과 모레 각각 서울시청 광장과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행사를 열기로 했습니다.
  • “새정치연합 9월 정기국회 개회식 참석”
    • 입력 2014-08-29 00:00:11
    • 수정2014-08-29 15:10:59
    정치
대여 강경 투쟁을 선언하고 장외 투쟁을 벌여 온 새정치민주연합이 9월 1일 열리는 정기 국회 개회식에 참석하기로 했습니다.

박영선 새정치연합 원내대표는 오늘 밤 국회 예결위 회의장에서 열린 긴급 의원총회 뒤 기자들과 만나 9월 정기 국회 개회식에 참석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새정치연합은 모레 예정된 장외 집회 이후 투쟁 방침을 아직 정하지 않은 가운데, 오늘 밤 철야 농성을 끝으로 일단 9월 정기국회 전 이번 주말 철야 농성은 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앞서 오후에 박 원내대표는 장외 투쟁에 반대 입장을 밝힌 의원들을 면담한 자리에서 원내 복귀와 국회 정상화 제안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고 면담에 참석한 의원들이 전했습니다.

새정치연합은 내일과 모레 각각 서울시청 광장과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행사를 열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