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반기문 “유엔평화유지군 124명 시리아 골란고원 억류”
입력 2014.08.29 (01:12) 국제
유엔은 시리아에서 평화유지와 구호 활동을 벌이던 유엔평화유지군 43명이 무장세력에 억류됐으며, 다른 81명도 사실상 억류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성명에서 "평화유지군 43명이 시리아 내 골란고원에서 억류됐다"면서 "다른 81명도 루와이히나흐와 부라이카흐 지역 인근에서 이동이 제한된 상태"라고 덧붙였습니다.

반 총장은 다만, 어느 세력이 이들을 억류하고 있는지는 특정하지 않았습니다.

시리아에서는 정부군이 알카에다 연계 반군인 알누스라전선과 이슬람주의 반군 그룹들이 장악한 골 란고원의 쿠네이트라 지역을 공습하는 등 정부군과 반군이 교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 반기문 “유엔평화유지군 124명 시리아 골란고원 억류”
    • 입력 2014-08-29 01:12:59
    국제
유엔은 시리아에서 평화유지와 구호 활동을 벌이던 유엔평화유지군 43명이 무장세력에 억류됐으며, 다른 81명도 사실상 억류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성명에서 "평화유지군 43명이 시리아 내 골란고원에서 억류됐다"면서 "다른 81명도 루와이히나흐와 부라이카흐 지역 인근에서 이동이 제한된 상태"라고 덧붙였습니다.

반 총장은 다만, 어느 세력이 이들을 억류하고 있는지는 특정하지 않았습니다.

시리아에서는 정부군이 알카에다 연계 반군인 알누스라전선과 이슬람주의 반군 그룹들이 장악한 골 란고원의 쿠네이트라 지역을 공습하는 등 정부군과 반군이 교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