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영선 “‘유민아빠’ 농성 않도록 여당 각성해야”
입력 2014.08.29 (10:12) 수정 2014.08.29 (15:09) 정치
새정치민주연합 박영선 원내대표는 "'유민아빠'가 다시 광화문에 나와 농성을 이어가지 않도록 정부.여당의 각성을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원내대책회의에서 '세월호특별법' 제정을 요구하며 광화문 광장에서 46일째 단식을 하던 '유민 아빠' 김영오씨가 어제 단식을 중단한 것과 관련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또 "안산 단원고 생존 학생이 지난 20일 박근혜 대통령에게 면담을 요청했지만 박 대통령은 아직 답이 없다"며 면담 수용을 촉구했습니다.
  • 박영선 “‘유민아빠’ 농성 않도록 여당 각성해야”
    • 입력 2014-08-29 10:12:35
    • 수정2014-08-29 15:09:55
    정치
새정치민주연합 박영선 원내대표는 "'유민아빠'가 다시 광화문에 나와 농성을 이어가지 않도록 정부.여당의 각성을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원내대책회의에서 '세월호특별법' 제정을 요구하며 광화문 광장에서 46일째 단식을 하던 '유민 아빠' 김영오씨가 어제 단식을 중단한 것과 관련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또 "안산 단원고 생존 학생이 지난 20일 박근혜 대통령에게 면담을 요청했지만 박 대통령은 아직 답이 없다"며 면담 수용을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