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 마스크팩 싸게 판다” 2억 가로챈 중국동포 구속
입력 2014.08.29 (11:09) 수정 2014.08.29 (15:19) 사회
경기 고양경찰서는 마스크 팩을 싸게 판다고 속여 중국인들로부터 수억 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23살 김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중국 동포인 김 씨는 지난달 24일 중국의 온라인 게시판에 한국산 마스크 팩을 대량으로 사면 시중가보다 35% 싸게 판다는 글을 제품 사진과 함께 올린 뒤 연락이 온 15명에게 물건을 주지 않은 채, 2억2천만 원 가량을 입금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한국 마스크팩 싸게 판다” 2억 가로챈 중국동포 구속
    • 입력 2014-08-29 11:09:54
    • 수정2014-08-29 15:19:44
    사회
경기 고양경찰서는 마스크 팩을 싸게 판다고 속여 중국인들로부터 수억 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23살 김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중국 동포인 김 씨는 지난달 24일 중국의 온라인 게시판에 한국산 마스크 팩을 대량으로 사면 시중가보다 35% 싸게 판다는 글을 제품 사진과 함께 올린 뒤 연락이 온 15명에게 물건을 주지 않은 채, 2억2천만 원 가량을 입금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