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월호 이준석 선장, 첫 증인 신문
입력 2014.08.29 (12:01) 수정 2014.08.29 (13:10) 사회
세월호 이준석 선장이 참사 이후 처음으로 법정에 서서 증인 신문을 받고 있습니다.

이준석 선장은 오늘 오전 광주지방법원에서 열린 청해진해운 임직원들의 공판에 일등 항해사 강 모 씨, 조타수 조 모 씨 등과 함께 출석해, 과적 등 선사의 불법 지시에 대해 증언하고 있습니다.

이준석 선장 등 선원들은 살인과 업무상 과실치사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돼 재판도 받고 있습니다.
  • 세월호 이준석 선장, 첫 증인 신문
    • 입력 2014-08-29 12:01:32
    • 수정2014-08-29 13:10:10
    사회
세월호 이준석 선장이 참사 이후 처음으로 법정에 서서 증인 신문을 받고 있습니다.

이준석 선장은 오늘 오전 광주지방법원에서 열린 청해진해운 임직원들의 공판에 일등 항해사 강 모 씨, 조타수 조 모 씨 등과 함께 출석해, 과적 등 선사의 불법 지시에 대해 증언하고 있습니다.

이준석 선장 등 선원들은 살인과 업무상 과실치사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돼 재판도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