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7 헤드라인]
입력 2014.08.29 (18:59) 수정 2014.08.29 (19:1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야당 “개회식 참석”…여권 “민생 우선”

야당이 다음주 정기국회 개회식에 참석하고, 등원 여부도 논의하기로 해 국회 정상화가 기로에 섰습니다. 여당은 민생 행보를 계속하며 야당을 압박했고, 총리도 민생법안 처리를 촉구하는 담화를 발표했습니다.

“입에 파리 넣고,불 달군 수저로 화상 입혀”

군이 부대 내 가혹 행위 조사에 나서면서 피해 사례가 줄줄이 적발됐습니다. 입에 파리를 넣거나, 불에 달군 수저로 팔에 화상을 입히는 등 엽기 행각도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미 당국자 극비 방북…북 “응원단 안 보내”

미국 정부 관계자가 최근 북한을 극비 방문한 사실이 알려져 북미 대화 재개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북한은 인천 아시안게임에 응원단을 파견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세월호 선장, 책임 회피…“사고 땐 공황 상태”

세월호 이준석 선장이 법정에 처음 증인으로 나와 과적 문제 등에 대해 관행을 핑계로 책임을 회피하는 답변으로 일관했습니다. 사고 당시 공황 상태에 빠졌다고 핑계를 대기도 했습니다.
  • [뉴스7 헤드라인]
    • 입력 2014-08-29 15:18:27
    • 수정2014-08-29 19:18:52
    뉴스 7
야당 “개회식 참석”…여권 “민생 우선”

야당이 다음주 정기국회 개회식에 참석하고, 등원 여부도 논의하기로 해 국회 정상화가 기로에 섰습니다. 여당은 민생 행보를 계속하며 야당을 압박했고, 총리도 민생법안 처리를 촉구하는 담화를 발표했습니다.

“입에 파리 넣고,불 달군 수저로 화상 입혀”

군이 부대 내 가혹 행위 조사에 나서면서 피해 사례가 줄줄이 적발됐습니다. 입에 파리를 넣거나, 불에 달군 수저로 팔에 화상을 입히는 등 엽기 행각도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미 당국자 극비 방북…북 “응원단 안 보내”

미국 정부 관계자가 최근 북한을 극비 방문한 사실이 알려져 북미 대화 재개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북한은 인천 아시안게임에 응원단을 파견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세월호 선장, 책임 회피…“사고 땐 공황 상태”

세월호 이준석 선장이 법정에 처음 증인으로 나와 과적 문제 등에 대해 관행을 핑계로 책임을 회피하는 답변으로 일관했습니다. 사고 당시 공황 상태에 빠졌다고 핑계를 대기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