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캠벨 “한반도 평화통일 동북아 전략적 이익에 부합”
입력 2014.09.05 (07:21) 국제
동북아시아의 주요 국가 사이에서 한반도의 평화통일이 각자의 전략적 이익에 부합한다는 분위기가 형성되고 있다고 커트 캠벨 전 미국 차관보가 주장했습니다.

미국 국무부에서 동아시아와 태평양 지역을 담당한 캠벨 전 차관보는 전략국제문제연구소 주최로 열린 토론회에 참석해 이렇게 밝혔습니다.

캡벨 전 차관보는 "대부분의 동북아 이해당사자들 사이에서 한반도의 통일이나 통일을 향한 평화적 움직임이 전략적 이해에 가장 부합한다는 광범위하고 지배적인 판단이 이뤄지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또 "과거에는 주요 국가들 사이에서 지속적인 분단 상태가 동북아의 전략적 이해에 가장 맞는다는 생각이 있었다"며 "그런 생각이 이제는 더는 적합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 캠벨 “한반도 평화통일 동북아 전략적 이익에 부합”
    • 입력 2014-09-05 07:21:56
    국제
동북아시아의 주요 국가 사이에서 한반도의 평화통일이 각자의 전략적 이익에 부합한다는 분위기가 형성되고 있다고 커트 캠벨 전 미국 차관보가 주장했습니다.

미국 국무부에서 동아시아와 태평양 지역을 담당한 캠벨 전 차관보는 전략국제문제연구소 주최로 열린 토론회에 참석해 이렇게 밝혔습니다.

캡벨 전 차관보는 "대부분의 동북아 이해당사자들 사이에서 한반도의 통일이나 통일을 향한 평화적 움직임이 전략적 이해에 가장 부합한다는 광범위하고 지배적인 판단이 이뤄지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또 "과거에는 주요 국가들 사이에서 지속적인 분단 상태가 동북아의 전략적 이해에 가장 맞는다는 생각이 있었다"며 "그런 생각이 이제는 더는 적합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