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도소에서 다른 재소자 성폭행 혐의…재판 중
입력 2014.09.05 (15:11) 사회
전남 순천교도소에서 재소자 간에 성폭력 사건이 있었던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습니다.

순천법원은, 순천교도소에서 복역하고 있는 48살 김 모 씨가 지난해 12월 37살 이 모 씨에게 수면제 등 약물을 먹인 뒤 이 씨를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지난 2월에도 다른 재소자를 강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는 조직폭력배 행세를 하며 피해자들을 협박해 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교도소에서 다른 재소자 성폭행 혐의…재판 중
    • 입력 2014-09-05 15:11:42
    사회
전남 순천교도소에서 재소자 간에 성폭력 사건이 있었던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습니다.

순천법원은, 순천교도소에서 복역하고 있는 48살 김 모 씨가 지난해 12월 37살 이 모 씨에게 수면제 등 약물을 먹인 뒤 이 씨를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지난 2월에도 다른 재소자를 강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는 조직폭력배 행세를 하며 피해자들을 협박해 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