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AG 남녀 축구대표팀, 개막전 앞두고 ‘금빛 결의’
입력 2014.09.11 (11:49) 국가대표팀
인천 아시안게임 남녀 축구대표팀이 미디어데이 행사를 갖고 사상 첫 동반 우승에 대한 각오를 밝혔습니다.

이광종 감독이 이끄는 남자대표팀은 김신욱과 김승규, 박주호, 세 명의 와일드카드를 앞세워 28년만의 금메달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남자대표팀은 오는 14일 말레이시아와 조별리그 첫 경기를 치를 예정입니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여자대표팀은, 첼시 레이디스에서 활약하고 있는 지소연을 8강이후부터 합류시켜 사상 첫 우승을 노리고 있습니다.

여자대표팀은 오는 14일 태국과 조별리그 1차전을 치릅니다.
  • AG 남녀 축구대표팀, 개막전 앞두고 ‘금빛 결의’
    • 입력 2014-09-11 11:49:36
    국가대표팀
인천 아시안게임 남녀 축구대표팀이 미디어데이 행사를 갖고 사상 첫 동반 우승에 대한 각오를 밝혔습니다.

이광종 감독이 이끄는 남자대표팀은 김신욱과 김승규, 박주호, 세 명의 와일드카드를 앞세워 28년만의 금메달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남자대표팀은 오는 14일 말레이시아와 조별리그 첫 경기를 치를 예정입니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여자대표팀은, 첼시 레이디스에서 활약하고 있는 지소연을 8강이후부터 합류시켜 사상 첫 우승을 노리고 있습니다.

여자대표팀은 오는 14일 태국과 조별리그 1차전을 치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