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쌍둥이’ 이재영 이다영 드래프트 1,2순위
입력 2014.09.11 (14:44) 배구
프로배구 신인 드래프트에서 여자 대표팀의 '쌍둥이 자매' 이재영과 이다영이 1,2순위로 선발됐습니다

이재영은 서울 리베라 호텔에서 열린 2014~2015시즌 신인 드래프트에서 1순위로 흥국생명의 선택을 받았습니다.

이재영의 쌍둥이 동생인 이다영은 2순위로 현대건설의 유니폼을 입게 됐습니다.

남자 배구 국가대표 출신인 하종화 현대캐피탈 전 감독의 딸인 하혜진은 전체 3순위로 도로공사의 지명을 받았습니다.
  • ‘쌍둥이’ 이재영 이다영 드래프트 1,2순위
    • 입력 2014-09-11 14:44:57
    배구
프로배구 신인 드래프트에서 여자 대표팀의 '쌍둥이 자매' 이재영과 이다영이 1,2순위로 선발됐습니다

이재영은 서울 리베라 호텔에서 열린 2014~2015시즌 신인 드래프트에서 1순위로 흥국생명의 선택을 받았습니다.

이재영의 쌍둥이 동생인 이다영은 2순위로 현대건설의 유니폼을 입게 됐습니다.

남자 배구 국가대표 출신인 하종화 현대캐피탈 전 감독의 딸인 하혜진은 전체 3순위로 도로공사의 지명을 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