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세월호 ‘침몰’
세월호 가족대책위 “‘자력 구제’ 발언 의도된 왜곡”
입력 2014.09.11 (16:30) 수정 2014.09.11 (17:14) 정치
세월호 참사 가족대책위원회는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가 유가족 요구를 '자력 구제'로 지칭하거나 '형사법의 기본 체계를 흔든다'고 표현한 것은 의도된 왜곡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가족대책위는 오늘 국회 본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특별위원회에 수사권과 기소권을 주는 안이 법 체계를 흔들지 않는다는 것은 전체 변호사를 대표하는 대한변호사협회의 일관된 입장이라고 밝혔습니다.

가족대책위는 이어 여당 원내대표가 특별위원회는 법에 따라 구성되는 공적 기관이라는 것을 잘 알면서도 이같이 발언한 것은 의도된 왜곡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는 앞서 오늘 오전 기자 간담회에서 특별위원회에 수사권과 기소권을 줘야 한다는 유가족의 요구는 형사법의 자력 구제 금지 원칙에 위배된다고 말했습니다.
  • 세월호 가족대책위 “‘자력 구제’ 발언 의도된 왜곡”
    • 입력 2014-09-11 16:30:53
    • 수정2014-09-11 17:14:54
    정치
세월호 참사 가족대책위원회는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가 유가족 요구를 '자력 구제'로 지칭하거나 '형사법의 기본 체계를 흔든다'고 표현한 것은 의도된 왜곡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가족대책위는 오늘 국회 본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특별위원회에 수사권과 기소권을 주는 안이 법 체계를 흔들지 않는다는 것은 전체 변호사를 대표하는 대한변호사협회의 일관된 입장이라고 밝혔습니다.

가족대책위는 이어 여당 원내대표가 특별위원회는 법에 따라 구성되는 공적 기관이라는 것을 잘 알면서도 이같이 발언한 것은 의도된 왜곡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는 앞서 오늘 오전 기자 간담회에서 특별위원회에 수사권과 기소권을 줘야 한다는 유가족의 요구는 형사법의 자력 구제 금지 원칙에 위배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