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 10대 3명, 쥐약가루를 코카인으로 오인 흡입
입력 2014.09.13 (03:54) 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주 샤스타카운티의 한 소도시에서 10대 소년 3명이 백색 쥐약가루를 코카인인 줄 알고 흡입해 1명이 숨지고 2명이 중태에 빠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12일(현지시간) 현지 경찰에 따르면 이들 10대 소년 3명은 지난달 22일 동네 친구로부터 백색 쥐약가루를 건네받고 코카인으로 오인하고 흡입했다.

이들 가운데 지미 리 크레이머(16) 군은 숨지고 나머지 13세·16세 소년 2명은 심각한 뇌·근육 손상을 입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이 사건은 14세 소년이 자신의 집 차고 선반 위에 놓아두었던 표시 없는 병에서 백색 가루를 꺼내 이들에게 건네주면서 일어났다.

경찰 관계자는 "이번 사건은 쥐약가루를 건넨 소년이 악의를 갖고 한 의도적인 범행이 아니라 그저 어리석은 실수로 빚어진 것"이라며 "하지만 10대 소년이 코카인 흡입 사실이 알려지면서 동네가 발칵 뒤집혔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쥐약가루를 건넨 소년이 코카인을 갖고 있다는 사실을 다른 10대 소년들이 알고 이를 입수해 흡입했다는 소문도 나돌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샤스타카운티 검찰은 쥐약가루를 건넨 소년에 대한 기소 여부를 놓고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미국 10대 3명, 쥐약가루를 코카인으로 오인 흡입
    • 입력 2014-09-13 03:54:49
    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주 샤스타카운티의 한 소도시에서 10대 소년 3명이 백색 쥐약가루를 코카인인 줄 알고 흡입해 1명이 숨지고 2명이 중태에 빠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12일(현지시간) 현지 경찰에 따르면 이들 10대 소년 3명은 지난달 22일 동네 친구로부터 백색 쥐약가루를 건네받고 코카인으로 오인하고 흡입했다.

이들 가운데 지미 리 크레이머(16) 군은 숨지고 나머지 13세·16세 소년 2명은 심각한 뇌·근육 손상을 입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이 사건은 14세 소년이 자신의 집 차고 선반 위에 놓아두었던 표시 없는 병에서 백색 가루를 꺼내 이들에게 건네주면서 일어났다.

경찰 관계자는 "이번 사건은 쥐약가루를 건넨 소년이 악의를 갖고 한 의도적인 범행이 아니라 그저 어리석은 실수로 빚어진 것"이라며 "하지만 10대 소년이 코카인 흡입 사실이 알려지면서 동네가 발칵 뒤집혔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쥐약가루를 건넨 소년이 코카인을 갖고 있다는 사실을 다른 10대 소년들이 알고 이를 입수해 흡입했다는 소문도 나돌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샤스타카운티 검찰은 쥐약가루를 건넨 소년에 대한 기소 여부를 놓고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