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북핵 스스로 포기해야”
입력 2014.09.25 (01:46) 수정 2014.09.25 (07:55)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북한은 핵을 포기하는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유엔 총회 기조연설을 통해 북한은 21세기 들어 핵실험을 감행한 유일한 국가라고 지적하고 한반도와 동북아 평화에 가장 큰 위협인 북한 핵문제가 시급해 해결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북한이 스스로 핵을 포기하고 경제발전과 주민의 삶을 개선하는 변화의 길로 나설 경우 국제사회와 함께 북한의 경제발전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한반도 문제와 함께 동북아에서 역사와 영토, 해양 안보를 둘러싸고 역내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고 우려하고 역내 국가간 신뢰와 협력을 구축하기 위해 '동북아평화협력구상'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박 대통령 “북핵 스스로 포기해야”
    • 입력 2014-09-25 01:46:22
    • 수정2014-09-25 07:55:12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북한은 핵을 포기하는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유엔 총회 기조연설을 통해 북한은 21세기 들어 핵실험을 감행한 유일한 국가라고 지적하고 한반도와 동북아 평화에 가장 큰 위협인 북한 핵문제가 시급해 해결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북한이 스스로 핵을 포기하고 경제발전과 주민의 삶을 개선하는 변화의 길로 나설 경우 국제사회와 함께 북한의 경제발전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한반도 문제와 함께 동북아에서 역사와 영토, 해양 안보를 둘러싸고 역내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고 우려하고 역내 국가간 신뢰와 협력을 구축하기 위해 '동북아평화협력구상'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