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알 카에다 연계단체, 말리서 투아레그족 인질 참수
입력 2014.09.25 (02:43) 수정 2014.09.25 (10:50) 국제
아프리카 서북부의 말리에서 활동하는 알카에다 연계 무장단체가 프랑스군 정보원으로 알려진 투아레그족 남성 한 명을 참수했다고 말리의 보안 소식통이 전했습니다.

현지 주민들에 따르면 참수된 이 남성의 시신은 말리 중부 지방의 한 마을에 버려졌습니다.

무장대원들은 마을 중심가에 참수된 시신을 내려놓으며 누구라도 이 남성처럼 프랑스군과 일하는 사람은 같은 운명을 맞을 것이라고 주민들에게 경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말리 북부에는 분리독립을 요구하는 투아레그족 반군과 알카에다 연계 조직들이 준동하는 가운데 지난해 프랑스군 파병 이후 반군의 기세가 꺾였지만, 잔당의 폭력 사건은 지속되고 있습니다.
  • 알 카에다 연계단체, 말리서 투아레그족 인질 참수
    • 입력 2014-09-25 02:43:47
    • 수정2014-09-25 10:50:45
    국제
아프리카 서북부의 말리에서 활동하는 알카에다 연계 무장단체가 프랑스군 정보원으로 알려진 투아레그족 남성 한 명을 참수했다고 말리의 보안 소식통이 전했습니다.

현지 주민들에 따르면 참수된 이 남성의 시신은 말리 중부 지방의 한 마을에 버려졌습니다.

무장대원들은 마을 중심가에 참수된 시신을 내려놓으며 누구라도 이 남성처럼 프랑스군과 일하는 사람은 같은 운명을 맞을 것이라고 주민들에게 경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말리 북부에는 분리독립을 요구하는 투아레그족 반군과 알카에다 연계 조직들이 준동하는 가운데 지난해 프랑스군 파병 이후 반군의 기세가 꺾였지만, 잔당의 폭력 사건은 지속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