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특성화고·마이스터고 학생 389명 일반고 전학
입력 2014.09.25 (11:40) 연합뉴스
서울시교육청은 최근 특성화고 및 산업수요맞춤형고(마이스터고) 1학년생 389명을 본인의 희망에 따라 일반고로 전학시켰다고 25일 밝혔다.

교육청은 학생의 소질과 적성에 맞는 합리적 진로 선택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특성화고 및 산업수요맞춤형고와 일반고 간 전학을 허가하고 있다.

올해 일반고 전학 인원은 지난해 295명보다 94명이 늘어났다.

학군별로는 강서가 57명(14.7%)으로 가장 많았고, 동부, 서부, 성북(이상 43명, 11.1%), 남부, 북부(이상 41명, 10.5%), 동작(38명, 9.8%) 등의 순이다.

일반고에서 특성화고 및 산업수요맞춤형고로의 전학은 교육청을 통하지 않고 학교별로 이뤄진다.
  • 서울 특성화고·마이스터고 학생 389명 일반고 전학
    • 입력 2014-09-25 11:40:02
    연합뉴스
서울시교육청은 최근 특성화고 및 산업수요맞춤형고(마이스터고) 1학년생 389명을 본인의 희망에 따라 일반고로 전학시켰다고 25일 밝혔다.

교육청은 학생의 소질과 적성에 맞는 합리적 진로 선택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특성화고 및 산업수요맞춤형고와 일반고 간 전학을 허가하고 있다.

올해 일반고 전학 인원은 지난해 295명보다 94명이 늘어났다.

학군별로는 강서가 57명(14.7%)으로 가장 많았고, 동부, 서부, 성북(이상 43명, 11.1%), 남부, 북부(이상 41명, 10.5%), 동작(38명, 9.8%) 등의 순이다.

일반고에서 특성화고 및 산업수요맞춤형고로의 전학은 교육청을 통하지 않고 학교별로 이뤄진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