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리커창 총리 “올해 7.5% 성장”
입력 2014.10.12 (04:09) 수정 2014.10.12 (15:31) 국제
독일을 방문 중인 리커창 중국 총리가 중국경제의 안정성장 기조 유지를 자신했습니다.

리 총리는 함부르크에서 열린 독일과 중국 비즈니스 리더 회의에 참석해 국내외 요인으로 상당한 부담이 있지만 중국경제의 경착륙은 없다고 자신했습니다.

또 올해 7.5%가량의 성장률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리 총리는 이와함께 중국 경제개혁의 성과를 강조하고 중국과 유럽이 교역을 늘리기 위한 큰 전략을 만들어 나가기를 바란다고도 말했습니다.
  • 중국 리커창 총리 “올해 7.5% 성장”
    • 입력 2014-10-12 04:09:56
    • 수정2014-10-12 15:31:16
    국제
독일을 방문 중인 리커창 중국 총리가 중국경제의 안정성장 기조 유지를 자신했습니다.

리 총리는 함부르크에서 열린 독일과 중국 비즈니스 리더 회의에 참석해 국내외 요인으로 상당한 부담이 있지만 중국경제의 경착륙은 없다고 자신했습니다.

또 올해 7.5%가량의 성장률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리 총리는 이와함께 중국 경제개혁의 성과를 강조하고 중국과 유럽이 교역을 늘리기 위한 큰 전략을 만들어 나가기를 바란다고도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