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민주택전세자금 대출 사기 일당 검거
입력 2014.10.12 (09:51) 수정 2014.10.12 (16:24) 사회
가짜 서류를 이용해 정부가 보증하는 서민주택전세자금을 대출받아 수십억 원을 챙긴 일당이 붙잡혔습니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33살 김모 씨를 구속하고 가짜 임차인 등 60여 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011년부터 3년 동안 노숙인을 데려다 전세 계약을 체결한 뒤, 전세 계약서와 가짜 재직증명서 등을 이용해 서민 주택 전세자금 33억여 원을 대출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김 씨는 은행에서 대출금이 지급되면 전세 계약을 취소해 집주인에게 계약금을 물어주고 남은 대출금을 챙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서민 주택 전세자금은 무주택 세대주에게 보증금의 70퍼센트 안에서 최고 1억 원을 대출해주는 제도입니다.
  • 서민주택전세자금 대출 사기 일당 검거
    • 입력 2014-10-12 09:51:37
    • 수정2014-10-12 16:24:42
    사회
가짜 서류를 이용해 정부가 보증하는 서민주택전세자금을 대출받아 수십억 원을 챙긴 일당이 붙잡혔습니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33살 김모 씨를 구속하고 가짜 임차인 등 60여 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011년부터 3년 동안 노숙인을 데려다 전세 계약을 체결한 뒤, 전세 계약서와 가짜 재직증명서 등을 이용해 서민 주택 전세자금 33억여 원을 대출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김 씨는 은행에서 대출금이 지급되면 전세 계약을 취소해 집주인에게 계약금을 물어주고 남은 대출금을 챙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서민 주택 전세자금은 무주택 세대주에게 보증금의 70퍼센트 안에서 최고 1억 원을 대출해주는 제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